3위 0.5G 차 추격! 3안타 활약, 그래도 웃을 수 없었다…"장재영, 건강하게 오길"

이종서 기자

기사입력 2023-10-02 18:00: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