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투수의 히스토리는 아직 끝나지 않았다' 프로 17년 만에 최다 선발승 달성한 양현종[광주현장]

송정헌 기자

기사입력 2023-08-27 13:47: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