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단 한달 만에 더블A 파격 승진' PIT 101마일 강속구 유망주, 곧 배지환과 동료 되겠네

노재형 기자

기사입력 2023-08-22 07:17: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