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하성, 쓰레기 덜 주웠나.. 하드히트 2개가 모조리 정면 불운. 3일 만에 무안타 침묵

한동훈 기자

기사입력 2023-08-18 13:03: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