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원태, 플러스 하나 더?' 소문만 무성, 더 이상 빅딜은 없었다...남은 변화 카드는 하나

정현석 기자

기사입력 2023-08-01 00:19: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