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아온 지 얼마나 됐다고…부위 달라도 가슴은 철렁, 또 쓰러진 2년차 내야수 KIA '노심초사'[창원 현장]

박상경 기자

기사입력 2023-07-26 04:59: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