팀 3안타 빈타 속 허무한 패배, 김하성은 1루 3번 밟았다

김용 기자

기사입력 2023-07-24 12:45: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