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돌아왔다" 5G 연속 무실점…사령탑이 느낀 22세 필승조의 구위 위압감→자신감 넘친다 [부산포커스[]

김영록 기자

기사입력 2023-07-23 15:31: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