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9세 2루수 후계자, '웨이트 천국'서 타격에 눈뜬 근성남 "이제야 내 장점 보인다" [인터뷰]

김영록 기자

기사입력 2023-07-20 10:5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