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 번의 프로 지명→생애 첫 퓨처스 올스타…'강속구' 장점 뽐낸 1이닝 'KK'

이종서 기자

기사입력 2023-07-14 19:45: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