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쉽게 살지 않았습니다. 욕도 먹겠습니다" 김태군은 각오가 됐다[현장 인터뷰]

나유리 기자

기사입력 2023-07-06 17:49: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