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건우 강백호 양의지 삼자범퇴, 20세 WBC 일본대표팀 막내 다카하시, 인터리그 22.2이닝 ERA '0' 탈삼진 1위

민창기 기자

기사입력 2023-06-22 10:11: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