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지막일지도 몰라" 돌아온 차우찬, 천릿길도 한걸음부터…간절함 통할까 [대구초점]

김영록 기자

기사입력 2023-06-11 13:51: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