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수 레전드 아들 NO' 롯데 투수 진승현이 되기 위한 전진, '아버지 앞에서 1이닝 무실점 호투'

박재만 기자

기사입력 2023-06-05 07:46: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