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디까지 성장할지 가늠하기 어렵다" 타이거즈 레전드의 극찬, '138㎞→150㎞' 신인왕 후보, 나도 있다

정현석 기자

기사입력 2023-05-03 09: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