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부터 무사만루→고구마의 연속' 박세웅, 111구에도 5이닝 못채웠다 [광주리포트]

김영록 기자

기사입력 2023-05-02 20:59 | 최종수정 2023-05-02 20: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