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3구째에 165km? 겨우 22세인 사사키, 170km도 꿈이 아니다

나유리 기자

기사입력 2023-04-29 11:54: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