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년만의 기록' 쌍방울 지명 SK 신인왕이 SSG 슈퍼루키에게[인천 인터뷰]

나유리 기자

기사입력 2023-04-17 07:00: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