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모님께 홈런공 선물" 19세 일본야구 최단신 1m64, 육성선수 출신 다키자와 92타석 만에 첫 홈런

민창기 기자

기사입력 2023-04-16 06:20: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