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칭찬 앞에서는 수줍은 소년 미소' 159.8 강속구 투수 안우진 [고척 현장]

최문영 기자

기사입력 2023-04-14 17:46: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