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억의 가치 찬란했다. '만루 위기+거포' 부름받은 38세 노장의 배포 [잠실피플]

김영록 기자

기사입력 2023-04-10 11:51: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