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경기 23타석 만에 친 첫 안타가 홈런, 2안타 때리고 웃지 못한 사카모토, 요미우리 3연승 뒤 4연패

민창기 기자

기사입력 2023-04-08 19:17: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