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클 조던의 말처럼…' 팬도 사령탑도 간절하다 "뚫어, 김진욱!" [인천포커스]

김영록 기자

기사입력 2023-04-06 12:51: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