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적 후 첫 타석서 아치…이 남자 심상치 않다, KIA 1루 지각변동?

박상경 기자

기사입력 2023-04-04 10:42: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