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역→기대만발→부진→이적, 보상선수로 입은 세 번째 유니폼 "기회, 더 이상 안 놓칠 것"[투손 인터뷰]

박상경 기자

기사입력 2023-02-13 17:40: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