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PB서 증명할게 없다'는 日에이스, 하지만 이정후엔 왠지 불안한 평가

노재형 기자

기사입력 2023-02-13 05:35: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