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투 1위 사직 안방, 불명예 벗고 'MLB 조련 3년' 효과 증명할까 [SC초점]

김영록 기자

기사입력 2022-01-17 09:46 | 최종수정 2022-01-17 09: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