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우진 김민규 고마웠다" 넘버원 외야수, 그들에게도 아픔이 있었다[SC줌인]

정현석 기자

기사입력 2022-01-12 11:44 | 최종수정 2022-01-13 05: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