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2년 내 활약 30%" 베테랑의 채찍질, 책임감 더 커졌다[SC초점]

박상경 기자

기사입력 2022-01-10 22:12 | 최종수정 2022-01-11 05: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