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율 0.154' 김하성, 6G만에 무너진 자존심…"MLB 직구 못쳐" 타격폼 지적까지

김영록 기자

기사입력 2021-03-11 0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