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센 김시진 감독 "우리에게 승운이 더 있었다"

이원만 기자

기사입력 2012-06-13 22: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