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만수 감독이 최 정에게 원하는 건 홈런보다 안타

권인하 기자

기사입력 2012-06-08 09:34 | 최종수정 2012-06-08 09: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