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장성호의 능청연기, 후배 이용규를 감쪽같이 속이다.

이원만 기자

기사입력 2011-07-03 18:46: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