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년 프로야구 최고의 별 이만수, 팬투표 1위 양준혁 제친 이유

류동혁 기자

기사입력 2011-06-27 15:10: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