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승환 152㎞직구, 채상병이 배로 받은 사연

김남형 기자

기사입력 2011-06-08 14:00: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