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응용 전 사장 "너무 편해 뒷골이 쑤시나봐"

김남형 기자

기사입력 2011-06-01 11:35 | 최종수정 2011-06-01 11: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