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故구하라 오빠 “억울한 사람 발생 않도록 ‘구하라법’ 입법 청원…구하라 이름으로 재단 설립 계획 중”

기사입력 2020-03-26 21:44: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