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2승도전]류현진 커터가 맞았다. 비야누에바 투런포

    기사입력 2018-04-17 11:50:38

    LA 다저스 류현진. ⓒAFPBBNews = News1
    LA 다저스 류현진이 리드를 지키지 못하고 2회 첫 실점을 했다.

    류현진은 17일(한국시각) 샌디에이고 펫코파크에서 열린 샌디에이고 파드레스와의 원정경기서 1-0으로 리드한 2회말 크리스티안 비야누에바에게 좌월 투런포를 맞았다.

    2회초 야스마니 그랜달의 2루타로 선취점을 뽑은 가운데 2회말 마운드에 선 류현진은 첫 타자 4번 헌터 렌프로에게 첫 안타를 맞았다. 2구째 파울이 됐던 몸쪽 커터를 한차례 더 던졌다가 좌측 2루타를 맞았다.

    5번 크리스티안 비야누에바에게 다시 커터가 홈런으로 연결됐다. 1S에서 2구째 던진 87마일의 커터가 가운데로 몰렸고, 비야누에바의 힘찬 스윙에 좌월 홈런을 맞았다.

    이후 3타자는 잘 잡아냈다. 6번 프랜치 코데로 직구 3개에 커브로 헛스윙 삼진을 낚았고, 7번 카를로스 아수아해에게도 직구 3개를 연속해서 던졌고 2루수앞 땅볼로 잡아냈다.

    8번 오스틴 헤지스는 체인지업으로 헛스윙 삼진으로 돌려세우며 2회말을 끝냈다.
    권인하 기자 indyk@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