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글와이프2' 정만식♥린다전, 스튜디오에서도 '키싱구라미'

    기사입력 2018-02-13 14:17:09

    정만식과 린다 전 부부가 스튜디오에서도 어김없이 '키싱구라미' 본능을 발산했다.

    설 특집으로 진행된 '싱글와이프 시즌2' 녹화에서는 출연자들이 부부 동반으로 출연해 스튜디오를 꽉 채운 가운데, 정만식과 린다전 부부가 대기실을 비롯한 녹화 현장에서도 시종일관 손을 꼭 잡은 다정한 모습으로 지켜보는 이들을 흐뭇하게 만들었다.

    뿐만 아니라 정만식과 린다전은 끊임없이 뽀뽀를 나누며 애정을 과시해 다른 부부들과 스태프들의 이목을 끌었다. VCR에서만 보던 모습을 실제로 목격한 사람들은 두 사람의 사랑 넘치는 모습에 깜짝 놀랐다고.

    한편, 정만식 부부에 질세라 다른 부부도 서로 뽀뽀를 건네는 '뽀뽀 타임'을 가졌다는 후문.

    과연 모두를 놀라게 만든 정만식 부부의 애정행각은 어떨지, 뽀뽀 타임을 가진 또 다른 부부는 누구일지 이들의 사랑 넘치는 모습은 14일 수요일 밤 11시 10분 SBS 설 특집 '싱글와이프 시즌2'를 통해 공개된다.
    김성원 기자 newsme@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