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 `마약혐의` 정석원 석방 "잘못된 선택…깊이 뉘우치고 있다"

    기사입력 2018-02-09 20:12:08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마약 투약 혐의로 적발된 배우 정석원 측이 공식 입장을 밝혔다.

    정석원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 측은 9일 "정석원이 마약 투약에 적발되어 수사를 받았다"고 전했다.

    소속사는 "정석원은 수사 과정에서 혐의 사실을 인정하고, 성실히 조사받았다. 초범인 점을 감안해 불구속 수사로 석방되었다"며 "한 번의 잘못된 선택으로 많은 분들에게 실망을 안겨 드려 죄송스럽게 생각하고, 소중한 가족들에게 상처를 준 것에 대해 깊이 뉘우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 남은 조사를 성실히 받을 것이며, 물의를 일으켜 진심으로 머리 숙여 깊은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덧붙였다.

    앞서 정석원은 호주의 한 클럽 화장실에서 외국인 친구들과 어울려 마약(필로폰)을 투약한 혐의로 지난 8일 인천국제공항에서 긴급 체포됐다. 정석원은 경찰 조사 과정에서 "호기심으로 하게 됐다"며 투약 사실을 시인했다. 경찰은 정석원은 초범과 단순 투약을 이유로 정석원을 석방했다.

    다음은 공식 입장 전문

    정석원이 마약 투약에 적발되어 수사를 받았습니다.

    정석원은 수사 과정에서 혐의 사실을 인정하고 성실히 조사받았으며 초범인 점을 감안해 불구속 수사로 석방되었습니다.

    정석원은 한 번의 잘못된 선택으로 많은 분들에게 실망을 안겨 드려 죄송스럽게 생각하고 소중한 가족들에게 상처를 준 것에 대해 깊이 뉘우치고 있습니다.

    앞으로 남은 조사를 성실히 받을 것이며, 물의를 일으켜 진심으로 머리 숙여 깊은 사과의 말씀을 드립니다.

    supremez@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