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 태양♥민효린, 2월 3일 교회서 비공개 결혼식

    기사입력 2018-01-04 08:57:26 | 최종수정 2018-01-04 09:09:37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빅뱅 태양과 배우 민효린이 2월 3일 결혼한다.

    태양과 민효린 양측 소속사는 4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태양과 민효린이 최근 예식 일을 2월 3일 토요일로 확정 지었다"고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두 사람은 모처의 교회에서 가족, 친지, 지인들과 비공개 결혼식을 올린 뒤, 인천 파라다이스시티 호텔에서 지인들과 피로연을 준비했다.

    신혼여행은 태양이 현재 입대를 앞두고 있는 관계로 예정되어있지 않다.

    양측 소속사는 "인생에 있어서 중요한 새 출발을 앞둔 두 사람에게 앞으로도 많은 격려와 축복을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태양과 민효린은 4년 공개 열애 끝에 지난달 18일 결혼을 공식 발표했다.

    supremez@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