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 솔지 측 "EXID 복귀 미정...수술 후 회복 상황 지켜볼 것"

    기사입력 2018-01-04 08:05:06 | 최종수정 2018-01-04 08:42:24



    [스포츠조선 정준화 기자] 걸그룹 EXID 멤버 솔지가 안와감압술을 받는다. 다만 복귀는 미정. 회복되는 상황을 지켜보고 결정을 내리겠다는 계획이다.

    소속사 바나나컬쳐 관계자는 4일 오전 스포츠조선에 "솔지가 오는 8일 안와감압술을 받는다. EXID 복귀는 아직 확정된 것이 없다. 수술 후에 회복 되는 거 상황을 보고 결정이 될 것 같다"고 밝혔다.

    솔지는 앞서 지난 2016년 12월 갑상선기능항진증 확진을 받고 활동을 중단한 이후. 약물 치료를 꾸준히 받으며 건강 회복에 매진했으며, EXID는 4인조로 활동을 이어오고 있는 중이다.

    방송 활동을 하진 못했지만 EXID가 지난해 11월 발표한 앨범 '풀 문(Full Moon)'에는 보컬로 앨범 녹음에 참여했다.

    joonamana@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