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주, 데뷔 20주년 팬미팅 개최 "팬들과 끈끈한 의리 과시"

    기사입력 2017-11-15 09:16:57

    [스포츠조선닷컴 이지현 기자] 배우 김현주의 데뷔 20주년 팬미팅이 팬들의 뜨거운 성원을 받고 있다.

    15일 김현주의 소속사 YNK 엔터테인먼트는 "김현주의 팬미팅이 티켓 오픈 당일인 지난 6일 전석에 가까운 판매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김현주는 오는 26일 오후 4시 서울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공원 뮤즈라이브홀에서 '우리, 오랜 날'이라는 테마로 데뷔 20주년 팬미팅을 진행한다. 데뷔 이래 최대 규모로 열리는 이번 팬미팅은 20년이라는 시간 동안 함께한 김현주와 팬들이 함께 구성해 남다른 의미를 더한다. 아이돌이나 한류 스타가 아닌 여배우가 콘서트홀 규모의 팬미팅을 진행하는 것은 이례적인 일이다.

    당초 소극장 형태의 팬미팅이 예정돼 있었지만, 팬들의 요청으로 250석 규모로 확대됐다. 김현주와 팬들의 돈독함은 배우 팬덤 사이에서 익히 알려져 있다. 오랜 시간동안 서로를 바라본 이들은 팬과 스타를 넘어 친구로서 우정을 쌓았다. 이 같은 신의를 바탕으로 데뷔 20주년 팬미팅을 함께 준비하게 됐다는 전언이다.

    김현주는 지난 2015년 KBS 연기대상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뒤 "데뷔부터 지금까지 20여 년 동안 쫓아다녀줘서 너무 고맙다"며 "여러분들이 내 뒤에서 응원해주는 게 아니라 내 앞에서 항상 나를 바라봐 줘서 뒤로 물러나고 싶은 순간에도 한 발자국 더 나아갈 수 있었다"고 애틋한 마음을 드러낸 바 있다.

    이날 팬미팅 역시 김현주와 팬들의 진한 우정이 녹아있는 자리가 될 전망이다. 기획에서 진행까지 모든 과정을 함께한 이들은 지난 20년을 되짚으며 서로의 사랑을 확인할 예정이다.

    소속사 관계자는 "김현주에 대한 팬들의 깊은 사랑에 감사드린다"며 "팬들의 기대감에 보답할 수 있도록 좋은 작품으로 김현주 배우와 함께하겠다"고 전했다.

    olzllovely@sportschosun.com

    KBL 450%+NBA 320%+배구290%, 마토토 필살픽 적중 신화는 계속된다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