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빵생활' PD "후속편? '그만 만들어!' 할때까지 만들고파"

    기사입력 2017-11-15 11:21:38

    [스포츠조선 조지영 기자] 신원호 PD가 시리즈물에 대한 소신을 전했다.

    15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전경련FKI타워 컨퍼런스센터에서 tvN 새 수목드라마 '슬기로운 감빵생활'(정보훈 극본, 신원호 연출)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기자간담회에는 '슬기로운 감빵생활'의 연출을 맡은 신원호 PD가 참석했다.

    신원호 PD는 ;스기로운 감빵생활' 후속편 계획에 대해 "'응답하라' 시리즈도 그만 할 때까지 만들고 싶었다. 이번 작품도 그만 보고 싶다고 이야기가 나오기 전까지 만들고 싶다"고 답했다.

    그는 "이번 '슬기로운 감빵생활' 세트를 없애기엔 너무 아까웠다. '응답하라' 시리즈 역시 세트를 없앨 때 스태프 중 우는 분들도 있었다. '슬기로운 감빵생활'도 없애기엔 아깝지만 그것 조차도 반응이 있고 호응이 있어야 후속편을 만들 수 있을 것 같다. 내 의지와 무관한 시도다"고 설명했다.

    한편, '슬기로운 감빵생활'은 슈퍼스타 야구선수가 하루아침에 범죄자가 돼 들어간 교도소 안에서 일어나는 이야기와 그 안에 사는 사람들의 생활을 그린 블랙코미디다. 박해수, 정경호, 이규형, 최무성, 김성철, 정웅인, 성동일, 유재명, 크리스탈, 임화영, 김경남, 박호산, 강승윤 등이 출연하고 '응답하라' 시리즈의 신원호 PD가 연출했다. 오는 22일 오후 9시 10분 첫 방송된다.

    soulhn1220@sportschosun.com 사진=tvN

    KBL 450%+NBA 320%+배구290%, 마토토 필살픽 적중 신화는 계속된다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