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빵생활' PD "'남편찾기' NO! 멜로 스토리 불가능"

    기사입력 2017-11-15 11:19:21

    [스포츠조선 조지영 기자] 신원호 PD가 전매특허 '남편 찾기' 스토리에 대해 "'슬기로운 감빵생활'은 없다"고 말했다.

    15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전경련FKI타워 컨퍼런스센터에서 tvN 새 수목드라마 '슬기로운 감빵생활'(정보훈 극본, 신원호 연출)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기자간담회에는 '슬기로운 감빵생활'의 연출을 맡은 신원호 PD가 참석했다.

    신원호 PD는 "'남편 찾기'라는 부분은 '응답하라' 시리즈를 위해 처음부터 강력한 장치로 만든 것은 아니다. '보면 알텐데 궁금하겠어?'라는 생각을 하기도 했다. '?(물음표)'라는 것이 흥행을 끌고 가는 중요한 요소다"고 설명했다.

    이어 "'남편 찾기'도 마찬가지다. 이야기를 끌어가는 화술, 화법의 차이는 어마어마하다. 끝을 다 알려주고 시작하는 것보다 재미있게 시작하려다보니 일이 너무 커졌다. 커지다보니 우리도 재미있었던 것은 사실이다. 이게 어떨 때는 과할 때도 있고 뜨거운 반응에 무서울 때도 있었다. 하지만 '슬기로운 감빵생활'에서는 '남편 찾기' 구조가 없다. 암울할 정도로 어두운 남자들만 등장한다. 멜로적인 접근은 힘들지만 그럼에도 '?'를 가지는 접근은 계속될 것 같다"고 예고했다.

    한편, '슬기로운 감빵생활'은 슈퍼스타 야구선수가 하루아침에 범죄자가 돼 들어간 교도소 안에서 일어나는 이야기와 그 안에 사는 사람들의 생활을 그린 블랙코미디다. 박해수, 정경호, 이규형, 최무성, 김성철, 정웅인, 성동일, 유재명, 크리스탈, 임화영, 김경남, 박호산, 강승윤 등이 출연하고 '응답하라' 시리즈의 신원호 PD가 연출했다. 오는 22일 오후 9시 10분 첫 방송된다.

    soulhn1220@sportschosun.com 사진=tvN

    KBL 450%+NBA 320%+배구290%, 마토토 필살픽 적중 신화는 계속된다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