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 윤보미 "에이핑크 별명 '비핑크', 어딜가든 비 쫓아와"

    기사입력 2017-11-10 22:07:13 | 최종수정 2017-11-10 22:07:43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정글' 윤보미가 에이핑크의 별명을 공개했다.

    10일 밤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 in 신들의 정원'에서는 비 내리는 와중에도 주변 탐사에 나선 병만족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윤보미는 탐사에 나서려는 순간 비가 쏟아지자 웃음을 터뜨렸다. 윤보미는 "우리가 어딜 가든 비는 쫓아온다고 해서 팬들이 우리를 '비핑크'라고 한다"며 "첫날부터 계속 비가 내리지 않았냐"고 말했다.

    또 부상을 입은 박초롱은 "의도했던 게 아닌데 너무 고생시켜서 미안하다. 다음에는 안 오겠다"는 장난스러운 말로 멤버들에게 미안함을 드러냈다.

    supremez@sportschosun.com

    KBL 450%+NBA 320%+배구290%, 마토토 필살픽 적중 신화는 계속된다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