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진운X경리, 야시장 데이트 포착 "우리는 오늘 1일"

    기사입력 2017-10-13 10:59:56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신상터는 녀석들'에서는 '야시장 데이트'라는 주제로 이야기를 나눈다.

    13일 방송되는 코미디 TV '신상터는 녀석들'에서는 허경환과, 나르샤는 30대를 대표하는 커플로, 정진운과 경리는 20대를 대표하는 커플로 핫하다는 데이트 코스인 한강 야시장을 찾았다.

    정진운과 경리는 팔짱을 낀 채 돌아다니며 알콩달콩한 모습을 보였고 진짜 연애하는 듯 달콤한 멘트도 주고 받았다.

    경리는 "여기 자주 올 것 같다."며 야시장 나들이를 즐거워하자, 정진운은 "누구랑? 멤버들이랑?"이라며 함께 오고 싶은 멤버를 물었다.

    하지만 경리는 "너랑?"이라며 심쿵 멘트를 날렸고. "우리는 오늘 1일이니까 자제하자."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하지만 허경환과 나르샤는 초반부터 티격태격 하며 30대 커플의 케미를 발산했다.

    허경환은 "굳이 음식을 구입하기 위해 둘이서 줄을 설 필요가 있냐?"라며 불만을 토로했고 이에 나르샤는 "카드가 하나밖에 없다 그럼 카드를 주던가"라며 20대 커플과는 사뭇 다른 모습을 보였다. 또 구입한 음식에 포크가 하나 밖에 없자 "아.. 병 옮는 단 말이야"라며 장난스런 멘트를 날려 재미를 더했다.

    한편 신상 아이템을 소개하기 위해 모인 카페에서 서장훈은 "커플로 다닌 소감이 어떠냐?"고 묻자, 경리는 "계속 행복하다고 말하면서 다녔다."며 만족감을 나타냈다. 이에 허경환은 "들리는 소문에는 진짜 데이트를 했다고…"라며 상황을 몰고갔고 정진운은 "정말 데이트 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야시장 데이트! 우리의 밤을 당신의 낮보다 아름답게 만들어 주겠니?' 라는 주제로 데이트 코스를 알아보는 신상터는 녀석들은 13일(금) 밤 9시 30분 코미디 TV 에서 확인할 수 있다.

    anjee85@sportschosun.com

    제대로 찍었다! 프로토 80회차 해외축구 필살픽 1031% 적중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