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쇼’ 이승연 아나운서 “취미 복싱” 터프美 발산

    기사입력 2017-04-21 11:44:32 | 최종수정 2017-04-21 11:50:18

    [스포츠조선닷컴 홍민기 기자] KBS 이승연 아나운서가 터프한(?) 모습을 공개했다.

    21일 방송된 KBS Cool FM '박명수의 라디오쇼' 코너 '조건부 퀴즈'에는 고정게스트 박슬기를 대신해 이승연 아나운서가 출연했다.

    이날 DJ 박명수는 이승연 아나운서에게 "취미로 권투를 하신다"고 질문했다.

    이승연 아나운서는 "과거 복싱을 했다"며 "말 안 듣는 후배들 앞에서 포즈만 취한다. 절대 폭력은 없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방송을 이어가던 박명수는 "한 포털 사이트에 이승연 아나운서가 실시간 검색어 순위 상위권이다"며 "1위도 노려보자. 도와주세요"라고 말해 웃음을 이어갔다.

    mkmklife@sportschosun.com

    현장정보 끝판왕 '마감직전 토토', 웹 서비스 확대출시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