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스틴, 데뷔 첫 야식타임…식욕세포 자극하는 먹방

    기사입력 2017-04-21 09:47:14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라이징 걸그룹 프리스틴(PRISTIN)이 먹방 꿈나무 다운 먹는 방송을 선보였다.

    프리스틴은 지난 20일 네이버 V앱 '같이 먹어요' 라이브 방송을 통해 본격 야식 먹방으로 시청자들의 식욕을 자극했다.

    프리스틴 멤버 중 로아, 유하, 은우, 레나, 결경이 출연한 이번 방송은 데뷔 이후 첫 야식 타임이었다. 이날에서 다섯 소녀는 마치 오리 보쌈 홍보대사 뺨치는 유쾌한 먹방으로 먹방요정다운 면모를 보였다. 특히 준비된 음식을 다 먹어야 종료되는 이번 방송에서 프리스틴은 방송 직후 단 20분 만에 오리 보쌈을 다 먹는 괴물 같은 속도를 선보였다.

    보는 이들의 식욕 세포를 자극한 방송에서 프리스틴은 잘 먹는 모습조차도 예뻐 보는 이들을 놀라게 했다. 먹방뿐만 아니라 시청자들과 소통을 하는 등 약 한 시간 동안 여러 모습을 보인 이들은 시청자들의 먹는 고민을 해결해주거나 라면을 잘 끓이는 노하우, 프리스틴 멤버들이 꼽은 베스트 야식, 그리고 혼자 밥을 먹는 이들을 위한 영상통화 영상까지 시선 강탈을 할 수밖에 없는 생방송을 펼쳤다.

    프리스틴은 V라이브 생방송이 진행되는 동안 실시간 검색어 7위 진입은 물론 빠른 시간 내에 하트 100만 개를 돌파하는 등의 저력 또한 보였다.

    한편, 프리스틴은 데뷔 앨범의 타이틀곡 '위 우(WEE WOO)'로 활발한 방송 활동 중이다.

    lunarfly@sportschosun.com

    현장정보 끝판왕 '마감직전 토토', 웹 서비스 확대출시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