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님과함께2' 파산남 출신 윤정수 "안하무인 과거, 끔찍해"

    기사입력 2017-03-21 09:39:42

    [스포츠조선닷컴 김영록 기자]JTBC '님과 함께 시즌2-최고(高)의 사랑'에서 가상결혼 생활을 하고 있는 윤정수가 과거를 후회한다고 밝혀 눈길을 끈다.

    최근 윤정수와 김숙은 '100세가 된 미래를 미리 체험해보자'며 노인 분장을 한 채 서로의 과거에 대한 이야기를 허심탄회하게 나눴다.

    김숙은 "지금이 좋아서 과거로 돌아갈 수 있다고 해도 가고 싶지 않다"라는 말로 현재에 대한 만족감을 드러냈다. 이에 윤정수도 동의하며 "정신 못 차리고 살았던 과거로 돌아갈 생각을 하면 끔찍하다"라고 말했다.

    윤정수는 한창 인기가 많았던 2003년 즈음을 언급하며 "인기 많고 잘 풀려서 안하무인이었다. 그때는 내가 하는 모든 일이 잘 될 줄 알았다"라며 스스로를 파산으로 이끈 젊은 날의 모습을 후회했다.

    '쇼윈도부부'의 100세 노부부 체험기는 21일 화요일 오후 9시 30분 '최고의 사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날 방송에서는 만만치 않은 유민상 어머니와 첫 대면을 하며 결혼 후 첫 난관에 부딪힌 이수지의 에피소드도 확인할 수 있다.

    lunarfly@sportschosun.com

    현장정보 끝판왕 '마감직전 토토', 웹 서비스 확대출시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